[세법개정]'거짓계산서' 내면 가산세 부과받는 사업자 늘어난다
Date. 2019.08.16


【세종=뉴시스】장서우 기자 = 세원 투명성을 확보하는 데 가장 기초 자료로 기능하는 계산서를 거짓으로 수취하거나 발급한 사업자에게 정부는 가산세를 매겨 거래 질서 확립을 유도하고 있다. 앞으로는 정부가 가산세를 물릴 수 있는 대상이 더욱 늘어날 예정이다.

 


NISI20190725_0000368510_web.jpg


전체기사보기 클릭